2022.06.25 (토)

  • 구름조금동두천 28.8℃
  • 맑음강릉 35.1℃
  • 흐림서울 29.7℃
  • 구름조금대전 32.3℃
  • 구름많음대구 32.6℃
  • 구름많음울산 28.2℃
  • 구름조금광주 29.4℃
  • 구름많음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9.2℃
  • 구름조금제주 29.6℃
  • 구름많음강화 25.1℃
  • 구름조금보은 31.0℃
  • 구름많음금산 30.6℃
  • 구름많음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31.2℃
  • 구름많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공지사항

학부모중심의 차이드케어 지원정책 토론회(5월 28일)

  • 작성자 : 김호월(준호)
  • 작성일 : 2019-05-26 17:58:2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24 2021.01~08. 기회평등학부모연대 결산보고 김호월(준… 2021/10/06
23 기회평등학부모연대 경영 공시(2021.01~05) 김호월(준… 2021/06/03
22 6월 22일 "6.25. 남침 70주년 기념세미나" 개최 김호월(준… 2020/06/21
21 교육앤시민 발행인 변경. 김정욱에서 김호월로 변경 김호월(준… 2020/03/10
20 '만18세 미만 선거연령 인하'에 따른 토론회 공지 김호월(준… 2020/01/19
19 문재인 정부의 외고, 자사고, 국제고 폐지반대 정책토론회 김호월(준… 2020/01/05
18 초3~중3 대상 겨울방학 역사 특강(1월 4일, 11일, 18일) 김호월(준… 2019/12/18
17 9월 16일자 국립대학 취업률 기사 수정 김호월(준… 2019/09/20
16 7월 4일(목) 제8차교과서 포럼 개최 김호월(준… 2019/07/02
15 타라오 박사 "한미동맹 건강성 긴급진단" 강연(6월24일) 김호월(준… 2019/06/22
14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혁신적인 사회문제 해결" 세미나 김호월(준… 2019/06/15
13 방송, 유튜브와 표현의 자유’ 정책토론회 김호월(준… 2019/06/15
* 학부모중심의 차이드케어 지원정책 토론회(5월 28일) 김호월(준… 2019/05/26
11 시민강좌: 통일을 위한 북한의 역사학 김호월(준… 2019/04/19
10 2019 서울국제자유영화제 순회상영회 김호월(준… 2019/04/10
9 사립대 외부회계감사의 실효성 강화를 위한 토론회(4월 17일 10시am) 김호월(준… 2019/04/10
8 아침 결식률 감소 · 쌀 소비와 연계한 학생 아침급식 확대 방안 토론회 김호월(준… 2019/03/15
7 「20인 이하 어린이집 선진보육 정착을 위한 방안 모색」 김호월(준… 2019/03/15
6 백범김구 창작 판소리 공연행사(3월 21일 오후7시 국회의원회관 2층) 김호월(준… 2019/03/15
5 2월22일(금) 사학정책 세미나 김호월(준… 2019/02/16

참교육

더보기
개구리 급식 논란 ... "저가의 공개경쟁입찰 구매지침으론 위생과 품질 담보 못해"
본지 발행인 김정욱 대표(국가교육국민감시단 사무총장)는 국내 대표적인 식품전문인터넷언론인 푸드투데이와의 인터뷰를 통해 최근 벌어진 학교급식 개구리 열무김치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21일 푸드투데이와 만난 김정욱 국가교육국민감시단 사무총장은 "이번 학교급식에서 연이어 김치에 이물질이 나온 것은 예견될 일"이라며 "앞으로 (학교급식에서 개구리 사체가 나오는 등 급식사고)이런 일은 계속 일어날 것"이라고 우려했다. 김 사무총장은 "급식 사고가 나면 급식을 공급하는 학교장의 책임이 당연하겠지만 공개입찰을 통해 식재료를 받아서 쓰는 시스템이다 보니 위생관리 책임은 사실 식약처에 있다"고 꼬집었다. 식품 유통 과정을 관리하지 못한 국가의 책임이라는 것. ▲ 21일 김정욱 국가교육국민감시단 사무총장이 푸드투데이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그는 "학교 내 조리시설은 굉장히 위생 상태가 양호하다"며 "식재료를 구입해 학교에서 조리하면 위생 문제가 거의 일어난 일이 없다. 지난 10여년 사이 학교 내 조리시설의 문제로 위생사고가 난 사례는 거의 찾아 볼 수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치는 외부에서 이미 조리가 되고 숙성된 상태에서 들어온다"면서 "항상 학교급식에서 식

참 아카데미

더보기
조영달교수, "외고와 자사고 존립은 교육의 다양성을 위해 꼭 필요하다"
조영달 서울대 사회교육과 교수(전 사범대학장) 10일 서울대 호암교수회관에서 '교육체제 혁신과 인재혁명'이라는 주제 하에 "교육문제를 해결하려면 대혁신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의 대대적인 개혁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대혁신 방향으로 조 교수는 “서울과 수도권의 2-30여개 대학, 지방의 10여개 거점 국립대학의 학부를 일부(이공계 중심으로 대학원 진학을 위한 정원, 2-30%)만 남기고 폐지한다. 학부 정원이 대폭 축소된 대학은 대학원의 정원을 크게 늘여 “대학원 중심 대학화하면서 현재의 지능정보사회에서 전문지식사회 거점 역할을 하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조 교수는 “대학원 중심대학으로 전환하는 대학들은 학위와 자격증을 중심으로 줄어든 학부 정원만큼 제3세대인 신중년, 50-69세, 인구의 30%와 산업계를 우선으로 하고 일반 시민을 포함하여 전체 시민에게 개방하여 지능정보사회의 국민 학습역량 강화에 기여하는 평생교육 체계로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조 교수는 대학교육의 혁신방향에 이어 초중등 교육에 대해서는 4가지 개혁안을 제시했으며, 그 내용은 아래와 같다. 첫째, 대학진학과 직업교육을 병행하는 개별 맞춤형 진로교육을 중점으로 하는 미래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