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5 (월)

  • 구름많음동두천 25.7℃
  • 흐림강릉 30.6℃
  • 서울 27.7℃
  • 흐림대전 28.2℃
  • 흐림대구 29.8℃
  • 흐림울산 29.6℃
  • 흐림광주 28.3℃
  • 흐림부산 28.1℃
  • 구름조금고창 28.2℃
  • 구름많음제주 31.3℃
  • 흐림강화 25.9℃
  • 흐림보은 27.0℃
  • 구름많음금산 27.9℃
  • 흐림강진군 28.3℃
  • 흐림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조영달 교수, "사립학교가 대한민국 교육에 이바지한 바 만큼 존중받고 인정받아야..."

조 교수는 지난 16일 한유총 서울지회에서는 "유아교육 발전방향"에 대해 강연

24일 서울시사립중고등학교장회(회장 이재구, 건국사대부고 교장) 정기총회(왕십리 디노체컨벤션)에 초청을 받은 조영달교수(서울대학교 사범대학)는 "중등교육 발전방향"을 주제로 강연하였다.

 

 

이날 조 교수는 강연을 통해 "사립학교가 대한민국 교육에 이바지한 바 만큼 존중받고 인정받는 분위기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대한민국 교육의 미래를 설계하고 변화시키는데 있어서 사립학교는 새 시대를 여는 교육 대장정의 선단 역할을 해주어야 한다"고 사학의 선도적인 역할을 주문하였다.

 

조 교수는 "사학의 선도적인 역할을 위해서는 공·사립을 형평성있게 지원하되 사학에 대한 간섭은 최소화하여 자율성이 꽃피우게 하는 국가정책이 뒷바침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재구 회장(건국사대부고 교장)은 인사말을 통해 "조영달 교수님이 초청강연에 와주셔서 감사하다"며, "조영달 교수님이 내년도 교육감 선거에 출마를 위해 중도보수 교육감후보 단일화에 참여하고 있다"고 하였다.

 

정호영 전국회장은 사립학교의 열악한 대내외적 교육환경에 대해 설명하면서 사립학교를 이끄는 리더로서 학교장들의 분발을 촉구하였다. 

 

사학법인협의회 윤남훈 회장은 축사를 통해 "학교장들이 사학의 건학이념에 맞는 인재양성에 힘써 달라"고 당부하고, "국가사회적으로 사학의 자율성과 창의성이 홀대받고 있지만 포기하지 않고 계속 노력해 나가겠다"고 법인협의회의 다짐을 밝혔다.

 

금천구 소재 M고 교장은 "서울시교육감으로는 교육전문가면서 학교현장을 잘 이해하는 분이 교육감에 당선되었으면 좋겠다"며, "무엇보다도 중도보수 교육감후보 단일화가 잘 이루어져야 한다"는 소망을 기자에게 밝히기도 하였다.

 

한편 조영달 교수는 지난 16일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 서울지회로부터도 초청을 받아 유아교육 발전방향에 대해 강연한 바 있다.

기회평등학부모연대 김정욱 대표는 "교육감 선거를 앞두고 조영달 교수에 대한 연이은 초청강연에 담긴 서울시 교육계의 동향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의미를 부여하였다.

 

 

 

 

#조영달교수 #서울시사립중고등학교장회 #건국사대부고 #이재구 #중등교육 #한국유치원총연합회 #한유총


참교육

더보기
"조부모가 전남, 전북 출신이면, 강제로 전학해라...?"
지난달 26일 모 일간지와 인터뷰에서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의 초등학생이 한 학기 정도는 농산어촌으로 유학을 다녀올 수 있도록 준의무화했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조 교육감은 '농산어촌 유학'을 서울의 대표 교육정책으로 만들겠다는 구상을 밝히면서, "말이 준의무화지, 강력 권고 정도로 이해하면 된다“고 말했으며, 실제로 초등학교 현장에 공문을 발송 한 바 있다. 조교육감의 이러한 정책은 농어촌 유학이 기후위기 시대에 학생들의 생태 감수성을 키우고, 조희연 3기 슬로건인 '다양성이 꽃피는 공존의 교육'을 실현하는 효과적인 수단이 될 수 있다는 이유였다. 지난해는 일부 학생 대상으로 전남하고만 진행했고, 전북과는 어느 정도 얘기가 됐었다고 하면서, ‘손주들이 할아버지 고향으로 유학을 떠나 제2의 고향을 만들 수 있도록 지방 향우회(전남, 전북)만 의견을 구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다른 시도에 조부모가 사는 초등학교 학부모, 학생, 그리고 교사와는 아직까지 협의도 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러한 조 교육감의 정책에 대해 서울시 교육청으로부터 공문을 받은 서울시에 근무하는 A모 교사는 “현재 농어촌 유학대상은 전남으로만 한정 되어 있다”고

참 아카데미

더보기

PHOTO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