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6 (수)

  • 맑음동두천 24.2℃
  • 흐림강릉 19.4℃
  • 맑음서울 25.4℃
  • 구름많음대전 22.9℃
  • 흐림대구 20.7℃
  • 울산 19.3℃
  • 구름조금광주 23.7℃
  • 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24.8℃
  • 흐림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24.0℃
  • 흐림보은 21.3℃
  • 구름많음금산 23.4℃
  • 구름많음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19.5℃
기상청 제공

이슈현장

"세금 100% 투자된 국립대 75.7%가 평균 취업률 미달... 국립대가 청년 실업자 양산?"

2020년도 국립대 평균 취업률 61.0%로 사립대는 64.7%로 사립대보다 3.6% 더 낮아

URL복사

 

2020년도 한국대학평가원 자료에 의하면, 우리나라 4년대 대학교 179개 대학교 평균 취업률은 64.1%로 졸업자 35.9%는 청년 실업상태로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감리교신학대, 대전카톨릭대, 광주카톨릭대, 대전신학대, 수원카톨릭대, 아세아연합신학대, 영선선학대, 장로회신학대는 미 신고로 0%로 집계되어 분석에서 제외)

 

국민 혈세 100%가 투자된 국립대 평균 취업률은 61.1%로 평균 4년대 취업률의 64.1%보다 3.0% 낮게 나타났으며, 사립대 평균 취업률은 64.7%로 국립대보다 사립대가 평균 취업률이 3.6%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립대 중 평균 취업률 64.1% 미만 4년제 대학은 총 21개 대학"

 

<2020년도 4년제 대학 졸업생 평균취업률 미만 국립 대학교 현황>

 

국립 대학교

지역

취업률

국립 대학교

지역

취업률

경상대학교

경남

50.2

공주대학교

충남

58.2

안동대학교

경북

53.0

부산대학교

부산

58.6

부경대학교

부산

53.0

강원대학교

강원

58.7

창원대학교

경남

53.9

경남과학기술대학교

경남

59.1

충북대학교

충북

57.0

전남대학교

광주

59.1

한밭대학교

대전

57.3

금오공과대학교

경북

60.8

전북대학교

전북

57.3

군산대학교

전북

60.8

제주대학교

제주

57.4

충남대학교

대전

61.1

순천대학교

전남

57.7

목포대학교

전남

61.5

경북대학교

대구

57.8

한국교통대학교

충북

62.5

강릉원주대학교

강원

57.9

 

 

179개 대학 중 평균 취업률인 64.1%가 미만인 대학은 87개 대학으로 전체의 48.6%이었으며, 국립대 29개 중 72.4%21개 대학교가 평균 취업률보다 낮았다.

 

이 중 경상대(50.2%)가 국립대 중 가장 낮은 취업률을 보이고 있으며, 안동대, 부경대(53.0%), 창원대(53.9%), 충북대(57.0%), 한밭대, 전북대(57.3%), 제주대(57.3%), 순천대(57.4%), 경북대(57.8%) 등의 순이었다.

 

"사립대 중 평균 취업률 64.1% 미만 4년제 대학은 총66개 대학"

 

대학교

지역

취업률

대학교

지역

취업률

대학교

지역

취업률

중앙승가대

경기

22.2

대구가톨릭대

경북

57.4

원광대

전북

61.2

부산장신대

경남

45.5

부산외국어대

부산

57.4

명지대

경기

61.9

금강대

충남

47.1

경성대

부산

58.5

수원대

경기

61.9

추계예술

서울

48.0

서울한영대

서울

58.7

안양대

경기

61.9

호남신학대

광주

48.8

덕성여자대

서울

58.9

성결대

경기

62.0

예원예술대

전북

49.2

동의대

부산

59.1

한일장신대

전북

62.1

서울기독대

서울

50.0

신라대

부산

59.3

위덕대

경북

62.3

서울장신대

경기

51.0

서울여자대

서울

59.6

중원대

충북

62.3

대구예술대

경북

51.2

강남대

경기

60.0

동서대

부산

62.5

대구대

경북

51.7

신경대

경기

60.0

숙명여자대

서울

62.5

침례신학대

대전

53.0

동국대(경주)

경북

60.0

경일대

경북

62.6

조선대

광주

53.5

평택대

경기

60.2

가톨릭대

경기

62.8

영남대

경북

54.0

목원대

대전

60.2

나사렛대

충남

62.9

동아대

부산

54.7

협성대

경기

60.5

한신대

경기

63.0

계명대

대구

55.3

광운대

서울

60.6

상명대

서울

63.0

가톨릭관동대

강원

56.3

전주대

전북

60.6

중부대

충남

63.1

성공회대

서울

56.4

서울신학대

경기

60.9

건국대(글로컬)

충북

63.1

성신여자대

서울

56.5

광신대

광주

61.0

이화여자대

서울

63.4

울산대

울산

56.5

경기대

경기

61.1

고려대(세종)

충남

63.5

경남대

경남

56.6

한남대

대전

61.1

한림대

강원

63.6

서원대

충북

56.9

인천가톨릭대

인천

61.1

세종대

서울

63.6

경주대

경북

57.4

대신대

경북

61.2

한성대

서울

63.8

 

사립대 150개 대학 중 19.3%44개 대학이 평균 취업률을 미만인 대학으로 나타났으며, 이중 종교관련 대학(불교, 기독교, 카톨릭교)이 16개 대학이었으며, 미신고 대학 8개대학을 포함하면 24개 대학으로 전체의 46.2%로 나타났다 이중 수도권(서울, 경기)이 27개교로 61.4%로 나타났다. 

 

취업률 최하위 대학은 중앙승가대로 22.2%로 최하위였으며, 부산장신대(45.5%), 금강대(47.1%), 추계예술대(48.0%), 호남신학대(48.8%), 예원예술대(51.2%), 대구대(51.7%), 침례신학대(53.0%), 조선대(53.5%), 영남대(54.0%)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대학평균취업률 #국립대 #사립대 #한국대학평가원



참 아카데미

더보기
바른사회, "중대재해처벌법은 허술한 졸속법안이다"
1월 20일(수) 저녁 9시에 '바른사회 Meet 콘서트' 서른다섯 번째 시간으로 <중대재해처벌법의 문제와 해법>를 주제로 비대면 세미나가 개최했다. 전삼현 (숭실대 법학과) 교수는 발제문 '중대재해처벌법의 문제와 해법'에서 지난해 12월 8일 국회를 통과한 중대재해처벌법이 허술한 졸속법안이라고 규정하며 그 문제점으로 다섯 가지를 지적했다. 첫째, 법적용 혼란이다. 사고 발생 시 산업/중대재해 예방, 안전/보건조치 의무를 부과하는 산안법과 중대재해처벌법 중 어느 법에 근거해 처벌을 판단해야 하는지가 불분명하다. 두번째, 책임범위의 과도한 확장을 지적했다. 사고 발생시 담당자에게 처벌을 묻는 산안법과 달리 중대재해처벌법은 사업주나 경영책임자에게 책임을 묻는다. 담당자에게는 관리하는 과정에 따라야 할 조치규정이 주어지는데 사업주나 경영책임자에겐 사고 예방을 위해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한 명백한 규정이 주어지지 않는다는 점에서 죄형법정주의의 파생원칙인 명확성의 원칙에 위배된다. 셋째, 중복처벌 문제이다. 중대재해 발생하여 처벌시 사업주나 경영책임자는 형사처벌을 받고, 징벌적 손해배상도 해야하고 법인은 벌금까지 부과해야 한다. 이는 한 사고에 대